2010년 한 해를  마무리하는 시간이 몇 시간 남지 않았네요!

각자 신년초에 세웠던 계획이

지난 1년을 보내면서

얼마나 이루웠는지 다들 궁금하네요.

 

많은 사람들이 계획과 실행에는 보이지 않은 벽이 있어

결코 같을수는 없다고 합니다.

 

이제 어떠한 결과가 내 손에, 눈앞에 있다손 치더라도

그 또한 지난 과거 일 수 밖에 없는 시간 되버렸습니다.

 

남은 2010년의 한해를 마무리 잘 하시고

밝아오는 2011년 신묘년을

다시한번 계획하고 준비하는 마음으로

맞이하시게요....

 

늘~

여러분들이 있어서 감사합니다.

명년에는

서로가 사랑주고 사랑받는 한 해가 되시길 기원합니다.